GE헬스케어 코리아 반 패리스 사장, 인천글로벌캠퍼스 학생 대상 GE 비젼, 정밀의학(Precision Health) 특강

GE헬스케어 코리아 반 패리스 사장, 인천글로벌캠퍼스 학생 대상 GE 비젼, 정밀의학(Precision Health) 특강

GE헬스케어 코리아 반 패리스 사장, 인천글로벌캠퍼스 학생 대상 GE 비젼, 정밀의학(Precision Health) 특강

 

(2019년 6월 5일) GE헬스케어 코리아는 프란시스 반 패리스 GE헬스케어 코리아 대표이사 사장이 인천글로벌캠퍼스에 위치한 유타대학교 아시아캠퍼스, 겐트대학교 글로벌캠퍼스, 한국조지메이슨대학교, 한국뉴욕주립대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GE헬스케어의 비젼인 정밀의학, 헬스케어산업 트렌드, 반 패리스 사장의 리더십 경험에 대해 특별강연을 했다고 밝혔다.

“헬스케어, 왜 관심을 가져야하는가?”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특강에서, 반 패리스 사장은 먼저 뢴트겐에서 AI까지 발전한 영상의학의 역사와 궤를 함께 한 GE헬스케어 의료장비와 솔루션의 개발역사와 초고령화사회 진입과 함께 헬스케어 비용 증가가 두드러지는 헬스케어 산업의 변화를 소개했다.

또한, 그는 이러한 변화로 병원들은 보다 비용효율성과 생산성이 증대된 솔루션을 필요하게 되었고 GE헬스케어는 의료진과 병원관계자, 그리고 환자들을 위한 정밀한 진단, 정밀한 치료, 정밀한 모니터링을 돕는 정밀의학을 추구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헬스케어 산업과 더불어, 대학생 청중을 위해 GE에서의 18년 이상의 풍부한 경험을 보유한 반 패리스 사장은 GE 리더십 프로그램과 다양한 글로벌 업무 경험을 소개해 학생들의 큰 공감을 얻었다.

끝으로, 반 패리스 사장은 한국 헬스케어산업에서 빅 데이터, AI 등 기술개발을 볼 때, 헬스케어산업과 4차 산업혁명의 시너지가 더욱 기대된다고 강조했다.

프란시스 반 패리스 사장은 “송도 글로벌 캠퍼스에서 공부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특강을 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질의응답 시간 등을 통해 헬스케어의 미래와 새로운 기술에 대한 학생들의 깊은 관심과 질문이 인상적이었다”고 밝히고, “벨기에 겐트대학교의 졸업생으로서 인천 글로벌 캠퍼스와 향후 다양한 협업의 기회를 갖기를 고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강의를 계획한 유타대학교 아시아캠퍼스 박정수 대외협력 담당자는“글로벌 헬스케어 기업인 GE헬스케어의 반 패리스 사장을 초청해 미래 글로벌 리더들인 학생들에게 동기부여가 된거 같아 기쁘다”고 말하고, 유타대 아시아캠퍼스에서는 외부 연사를 초청하는 자리를 더욱 자주 마련할 예정”이라며 “여러 분야의 정보를 접함으로써 더 넓은 시야를 통해 유타대학교 학생들이 글로벌 인재로 나아가는 한 걸음이 되었으면 한다”이라고 말했다.

# # #

 

GE헬스케어에 대하여

GE헬스케어는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그리고 생명공학 전반에 걸친 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하는 GE의 190억불 규모의 사업부다. 헬스케어 산업에서 100년 이상의 축적된 경험을 가진 의료영상 장비의 리더로서, 현재 약 100개의 국가에서 5만명 이상의 직원들이 전 세계 의료서비스 전문가와 환자들에게 보다 나은 결과를 제공하며 헬스케어를 변혁을 이끌고 있다. 페이스북링크드인트위터, 그리고 the Pulse에서 최신 뉴스를 받을 수 있다. 더 자세한 사항은 www.gehealthcare.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