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헬스케어 커맨드 센터, 프로스트 앤 설리번 선정 ‘비젼 혁신 어워드’ 수상

GE헬스케어 커맨드 센터, 프로스트 앤 설리번 선정 ‘비젼 혁신 어워드’ 수상

2018년 10월 31일, 서울 – GE헬스케어는 ‘GE 커맨드 센터(Command Center)’가 글로벌 시장조사 전문기관인 프로스트 앤 설리번(Frost & Sullivan)이 수여하는 ‘비젼 혁신 어워드(Visionary Innovation Award)’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프로스트 앤 설리번의 선정 기준 관련해 헬스케어 산업군이 아닌 다른 영역의 우수사례를 병원환경에 제대로 구현해 낸 점을 높이 평가했다.

‘커맨드 센터’는 처방 예측 분석, 머신러닝, 자연어처리(NLP), 컴퓨터가 인간 눈과 같이 사물을 보고 식별하는 기능 등의 가장 발달된 기술을 십분 활용하고 있다. ‘분석화면(Wall of Analytics)’에 보여지는 실행가능한 정보들은 병원 관리자들이 좀더 충분한 정보를 가지고 실시간으로 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한다.

선진국을 중심으로 고령화사회로 접어들면서 병원들은 이미 병상 포화상태의 문제에 직면해 있으며, 병원 운영은 점점 더 복잡한 상황이다. 지속가능한 병원 운영을 위해 병원 운영의 최적화와 효율성 증대를 통한 치료 서비스 향상은 필수불가결한 병원 관계자들의 과제가 되었다.

병원 운영의 효율성 증대를 목표로하는 ‘커맨드 센터’는 소프트웨어와 기기에서 시스템간 데이터를 작성하고, 머신러닝 등 AI 기술 적용하고 있다.

머신러닝, 자연어처리 등 AI 기술과 실시간 정보 분석을 통해 분석화면과 모바일로 병원 데이터 스트리밍을 제공한다. 이런 기술을 통해 실시간 위험 요소를 예측해 병원 관계자들에게 우선 조치를 위한 가이드를 제공해 빠른 의사결정을 할 수 있도록 돕는다.

미국 존스 홉킨스 병원은 2016년 2월 세계 최초로 커맨드 센터를 적용해 운영하고 있다. 미국내 다른 지역으로부터 환자 수용력이 60% 이상 향상했으며, 앰뷸런스는 환자 픽업 시간을 63분 단축했다. 응급실 환자들의 병상 배정 시간이 30% 단축되고, 수술실 이송 지연은 70%가 감소되는 성과도 있었다.

현재 GE 헬스케어 커맨드 센터는 미국 존스홉킨스 병원, 캐나다 토론토의 험버 리버 병원 등에 도입이 됐으며 최근 영국 브래드포드 로열 병원도 내년에 도입 예정이다.

GE헬스케어 코리아 대표이사 및 사장 프란시스 반 패리스는, “저명한 시장조사 전문기관인 프로스트 앤 설리번으로부터 의미 있는 상을 수여하게 되어 GE의 일원으로서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GE헬스케어는 폭넓은 제품 및 기술 포트폴리오로 의료진이 보다 나은 진료를 하도록 돕고 있으며, 이미 선진국 수준의 대한민국 병원에도 커맨드 센터가 도입될 수 있도록 다각적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  #  #

 

GE헬스케어에 대하여

GE헬스케어는 GE의 180억 달러 규모의 사업부로 전세계적으로 보다 많은 사람들을 위한 보다 합리적인 비용의 더 나은 의료서비스를 위해 혁신적 의료기술과 서비스를 제공한다. GE는 역량 있는 인재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전 세계 난제를 해결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GE헬스케어는 의료영상, 소프트웨어 및 IT, 환자 모니터링 및 진단에서부터 의약품 개발, 바이오 약품 제조 기술, 그리고 성과 개선 솔루션에 이르기까지 의료진들이 환자들에게 우수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