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시스템-BHGE, 제조분야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기술 및 사업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

한화시스템-BHGE, 제조분야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기술 및 사업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

한화시스템-BHGE, 제조분야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기술 및 사업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

  • 한화시스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역량과 BHGE 제조 및 설비 관리 디지털 혁신 기술 접목

  • 한화그룹 제조계열사 효율화 우선 추진

 

한화시스템(ICT부문 대표 김경한)과 베이커휴즈GE(대표 박장원, 이하 ‘BHGE’)가 제조분야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기술 및 사업협력에 협약한다고 밝혔다.

20일 서울시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한화시스템 ICT부문 김경한 대표, BHGE 코리아 박장원 대표, BHGE 로렌조 시모넬리(Lorenzo Simonelli) 회장 겸 최고경영자, BHGE 비잘 렝(Visal Leng) 아태지역 총괄사장을 비롯한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한화시스템은 지난 8월 1일 한화S&C와 합병해 신설법인으로 출범했으며, 방산과 IT 서비스 영역을 아우르는 글로벌 선도 솔루션 사업자로의 출발을 알린 바 있다.

한화시스템 ICT부문은 올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 분야를 미래 전략 사업으로 선정하고 블록체인과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관련 핵심 솔루션 내재화를 적극 추진해왔다.

한화시스템 ICT부문 김경한 대표(좌측), 베이커휴즈GE 로렌조 시모넬리 회장 겸 최고경영자(중앙), 베이커휴즈GE 코리아 박장원 대표(우측)가 업무 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한화시스템 ICT부문 김경한 대표(좌측), 베이커휴즈GE 로렌조 시모넬리 회장 겸 최고경영자(중앙), 베이커휴즈GE 코리아 박장원 대표(우측)가 업무 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BHGE는 2017년 GE의 오일앤가스 사업부가 세계적 유전업체 베이커휴즈(Baker Hughes)와 통합되어 탄생한 기업으로, 세계 최초로 석유와 가스 개발의 전 영역에 걸친 (풀스트림) 최첨단 설비, 서비스 및 디지털 솔루션을 제공하는 유일한 기업이다.

한화시스템은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자사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관련 역량과 BHGE가 제공하는 ‘벤틀리 네바다(Bently Nevada)’ 컨디션 모니터링 및 설비보전 솔루션 ‘엔터프라이즈 임팩트(Enterprise Impact)’, 사이버 보안 솔루션, 설비자산 성과관리(APM) 소프트웨어 등을 접목한다.

한화시스템은 우선적으로 한화그룹 제조계열사에 관련 솔루션의 ▲사별 맞춤형 컨설팅, ▲시스템 구축 및 운영, ▲모니터링 서비스를 제공하고, 나아가 대외 사업까지 확대함으로써 제조산업 효율화 및 혁신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협약식에서 한화시스템 ICT부문 김경한 대표는 “앞선 기술력을 보유한 글로벌 기업과의 협력을 통해 기술력을 제고함으로써 그룹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리딩하겠다”고 밝혔다. BHGE 박장원 대표는 “BHGE의 검증된 디지털 기술과 글로벌 성공사례를 기반으로, 한화시스템이 그룹 내 제조 혁신을 이끌 수 있도록 긴밀히 협조해 나가겠다”고 협력 소감을 전했다.